검색

[MJ포토] 5·18 망언에 분노한 유공자들 “용서할 수 없다”

가 -가 +

박영주 기자
기사입력 2019-02-11

 

▲ 5·18 민중항쟁구속자회와 5·18 민주화운동서울기념사업회 회원들이 1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 앞에서 5·18 광주 민주화운동과 관련한 사진들을 펼쳐놓고 있다.  © 박영주 기자

 

5·18 민중항쟁구속자회와 5·18 민주화운동서울기념사업회 회원들이 1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 앞에서 5·18 광주 민주화운동과 관련한 사진들을 펼쳐놓고 있다.   
 
앞서 자유한국당 소속 김진태·이종명·김순례·이완영·백승주 의원 등은  5·18 민주화운동을 폄훼하고 5·18유공자들을 '폭동' 혹은 '괴물집단'이라 칭했다. 이에 분노한 유공자 및 유가족들은 서울로 상경해 "우리가 왜 폭도냐", "어떻게 그런 말을 할 수 있나. 용서할 수 없다"며 울분을 토했다. 현재 유관단체에서는 고소고발 절차를 밟고 있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l/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