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KT-카카오모빌리티, 신규 모빌리티 공동 개발

KT 커넥티드카 플랫폼에 카카오T 결합

가 -가 +

성상영 기자
기사입력 2019-04-15

카카오 품는 거대한 사물인터넷커넥티드카

현대·벤츠 등 완성차 점유율 바탕으로 시너지

 

KT가 카카오모빌리티와 손잡고 커넥티드카(Connected Car) 플랫폼 기반 신규 모빌리티 서비스를 함께 개발한다.

 

15KT와 카카오모빌리티는 스마트 모빌리티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사는 KT의 커넥티드카 플랫폼 ‘GiGA Drive’와 카카오모빌리티의 카카오T’를 결합해 새로운 모빌리티 서비스를 내놓을 계획이다.

 

양 사는 이번 협약으로 큰 시너지를 기대하고 있다. KT는 현대자동차와 벤츠를 비롯한 14개 완성차 제조사에 커넥티드카 플랫폼을 제공하며 국내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현대 186만 대 규모로 추정되는 커넥티드카 시장의 약 46%를 차지한다. 카카오모빌리티는 가입자 2200만 명을 확보한 국내 최대 모빌리티 플랫폼 카카오T’를 통해 택시와 대리운전, 전기자전거, 내비게이션을 망라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 KT와 카카오모빌리티는 15일 ‘스마트 모빌리티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최강림 KT 커넥티드카 비즈센터장(왼쪽)과 류긍선 카카오모빌리티 부사장(오른쪽)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KT)

 

최강림 KT 커넥티드카 비즈센터장은 최다 B2C 가입자를 확보하고 있는 국내 대표 모빌리티 서비스 카카오TKT 커넥티드카 플랫폼 가입자의 다양한 모빌리티 서비스 니즈를 충족시켜 줄 것으로 기대한다양 사가 지속적으로 협력해 한민국 스마트 모빌리티 산업의 생태계를 활성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류긍선 카카오모빌리티 부사장은 “5G 네트워크 경쟁력을 기반으로 한 국내 1위 커넥티드카 사업자 KT와 협력함으로써 차량 OEM(주문자 상표 부착 방식) B2B 커넥티드카 시장에서도 카카오모빌리티의 고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기반이 마련됐다“KT와 신규 모빌리티 서비스를 개발하는 데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양 사는 앞으로 완성차, 커넥티드카 플랫폼, B2C 서비스가 하나로 연결된 서비스형 모빌리티(MaaS)를 추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KT의 커넥티드 플랫폼이 탑재된 상용차량 및 B2B 사업 역량과 카카오T 서비스를 연계하는 콘셉트다. 가령 차량 내에서 카카오T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IVN(In Vehicle Information) 단말 개발이나 차내 내비게이션과 카카오T를 연동하는 것 등이다.

 

한편 KT와 카카오모빌리티는 각자 보유한 상호 채널을 공유해 신규 모빌리티 사업에 나섬으로써 고객 만족도를 높인다는 방침이다. 5G 네트워크를 활용한 KT의 자율주행 및 차량관제 기술과 카카오T를 연계하는 방안도 검토한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l/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