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415총선

쌍용차, 개소세 감면 끝나도 할인은 쭉

개소세 감면액만큼 할인, G4 렉스턴은 전액 지원

가 -가 +

성상영 기자
기사입력 2020-01-02

쌍용자동차가 지난해로 종료된 개별소비세율 인하(5.0%3.5%) 혜택을 자체적으로 늘려 시행한다. 또 새해를 맞아 2020명에게 최대 7%까지 할인해주는 ‘2020 세일 페스타를 진행한다.

 

2일 쌍용차에 따르면 개소세 인하 종료 이후에도 인하된 가격으로 차량을 구입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G4 렉스턴은 차량 가격 중 개별소비세율 3.5%에 해당하는 만큼, 그 외 차량은 1.5%에 해당하는 만큼 혜택을 준다.

 

▲ 쌍용자동차 렉스턴 스포츠 칸. (사진제공=쌍용자동차)

 

아울러 2020년의 의미를 담아 선착순 2020명에게 일부 모델 한정 최대 7%까지 할인해주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7년 이상 노후가 보유자는 모든 모델을 30만원 특별 할인한다.

 

또한, 선수금 없이 0.9~5.9%, 36개월에서 최장 120개월까지 저렴한 이율로 장기 할부를 제공한다. 3.9% 이율로 할부 구매하면 60개월 또는 72개월간 각각 G4 렉스턴 1.5%, 코란도·티볼리 2%, 렉스턴 스포츠·50만원을 할인받을 수 있다. 같은 이율의 36개월 또는 48개월 할부를 이용하면 아이나비 블랙박스를 증정한다. 특히 G4 렉스턴을 장기 할부로 구입하면 개소세 전액을 지원받을 수 있다.

 

이외에도 사업자가 렉스턴 스포츠·칸을 구입하면 자동차세 10년치인 285천원을 할인해주고, 모델별로 재구매 대수에 따라 최대 70만원 추가 할인해주는 로열티 프로그램 혜택을 제공한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선거(2020.04.02~2020.04.14) 기간 동안에는 모바일에서는 댓글쓰기를 사용하실 수 없습니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