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광고

밀양시,제7회 밀양 국제 요가컨퍼런스 개최

선샤인 밀양 테마파크 내 요가컬처타운 에서 진행된 첫 공식행사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민대식 객원기자
기사입력 2023-10-10 [08:51]

선샤인 밀양 테마파크 내 요가컬처타운 에서 진행된 첫 공식행사

 

지난 7일과 8일 양일간 경상남도 밀양시 선샤인 밀양 테마파크 내 요가컬처타운 에서 '제7회 밀양 국제 요가컨퍼런스'가 개최됐다. 밀양시(시장:박일호)가 주최하고 비베카요가(대표:김은주)가 주관한 이번 컨퍼런스에는'지금은 요가명상 시대(It's time for Yoga Meditation)'를 주제로 국내외 요가인 및 내빈,관계자 1,500 여명이 참가해 역대 행사중 가장 많은 참가자 수를 기록 했다.

 

내빈 으로는 △박일호-밀양시장 △정정규-밀양시의회의장 △박원태-밀양시의원 △이상훈-농협 밀양시지부장 △비베카킴(김은주)-비베카요가 대표 △박영길-경북대학교 동서사상연구소 교수 △김수미-써클즈 대표 △이거룡-선문대학교 교수 △박승태-원광디지털대학교 요가명상학과 교수 △곽미자-춘해보건대학교 요가학과 교수 △하지희-코리아요가얼라이언스 부회장 △만주나뜨 샤르마-비베카난다대교 부총장 △바슈다 샤르마-비베카난다 헬스 글로벌 대표 △카우스투브 데시카차르-비니요가 대표 △마나사라우 비하사-인터내셔널 센터 △다프네 테스-Soulsongs 대표 △요시유키 아노-하누만 커뮤니티 대표 △비샬 바르단 △로드리고 엘리자델-명상과학연구소 올히어 책임 매니저 △황훈구-밀양시 산림조합장 등이 참석해 전세계의 모든 요가정보를 교류하는 국내 유일의 요가만을 위해 웰니스 힐링 공간으로 지어진 '요가컬처타운'에서의 첫 공식 행사를 축하 하고 행사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 박일호 밀양시장과 내빈들 기념촬영

 

전체 일정은 ■7일 △프리컨퍼런스 웍샵(정지혜,오경숙,한미경,비베카킴) △개막식 △기조강연(구루 H.G.나겐드라, 만주낱 샤르마) △요가명상세션(카우스트브 데시카차르,박승태,이광호,뱌슈다샤르마,다프네 & 요시아노,김주환,메르킨 벡,곽미자) △다양한 명상세션(힐러혜랑,안유경,최보결,김주완) △요가문화콘서트(춤노리영재예술단,인도전통댄스,팀 아클로우 시연,퓨어딥,핸드팬 모던 트리오,비베카요가 시연,다프네 테스 & 요시아노 공연)등이 이어졌고, 다음날인 ■8일 △아침전문요가수련(박남식,최다름) △밀양투어 등의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7일에 깜짝 이벤트로 진행된 S-PARK 골프장 퍼팅장 에서의 팀 아클로우(Team.ACLOW 단장:김성현)의 아크로요가(요가와 아크로바틱을 결합)퍼포먼스는 인간의 몸으로 표현할 수 있는 아름다운 동작이 자연과 어우러져 현장을 찾은 방문자들로 부터 극찬을 받았다.

 

이 밖에도 컨퍼런스가 진행되는 동안 잔디공원과 메인무대 주변으로 △놀이 △체험 △쇼핑 △푸드 △버스킹까지 다양한 체험과 경험을 할 수 있는 더 웰 그라운드에서 요가인 뿐 아니라 시민들 까지 자유롭게 이용하고 즐길수 있어서 행사 참가자들로 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 인도식 인사인 초 점화식을 마친 박일호 밀양시장(좌에서 세번째)과 내빈들 기념촬영

 

또 추첨을 통해 △왕복 항공권[인천-인도(델리)] △에어팟 △고급 요가매트 등 경품 행사도 진행해 건강과 선물을 덤으로 받아갈 수 있는 행운을 제공 함으로써 행사의 열기를 더했다.

 

인천에서 참가한 손덕희(주부)씨는 "온전히 요가만을 위해 지어진 국내 유일의 시설인 요가컬처타운 에서 진행한 첫 행사에 참가하게 되어 기쁘다"면서 "세계적으로 유명한 스피커님들께 수준높은 강의도 듣고 체험 함으로써 몸과 마음을 힐링하고 가게 되어 매우 만족했다"고 말했다.

 

박일호 밀양시장은 환영사를 통해 "여러분을 밀양 농어촌휴양단지의 첫번째 손님으로 모시게 되어 매우 환영한다" 면서 "농어촌휴양단지내 가장 먼저 완성된 요가컬처타운 에서 밀양시가 역점적으로 추진해온 요가 사업을 구현해 나갈 핵심적인 공간에서 이번행사를 함께 하게 되어 기쁘다. 어느덧 하나의 브랜드가 되어가고 있는 밀양 요가를 통해 건강하고,행복하고,요가적인 삶을 꿈꾸고 실현할수 있는 곳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민대식 객원기자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