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광고

신한카드 모든 신용 및 체크카드, 점자카드로 발급 확대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박호성 기자
기사입력 2024-02-08 [11:27]

 

▲ 신한카드가 점자카드 발급 대상을 모든 개인 신용 및 체크카드 상품으로 확대한다고 7일 밝혔다. / 신한카드 제공

 

점자카드 발급 대상, 개인 신용 및 체크카드 전 상품으로 확대

카드플레이트 전면 점자, 후면 고대비 색상 및 큰 글씨로 가독성 증대

 

신한카드(사장 문동권)는 점자카드 발급 대상 카드를 모든 개인 신용 및 체크카드 상품으로 확대한다고 7일 밝혔다. 또, 시각장애인 및 저시력자를 위한 점자카드 및 상품안내장을 개선해 운영한다.

 

신한카드는 기존 5종의 상품별로 운영하던 점자카드를 하나의 카드플레이트 디자인으로 통일, 카드 정보를 점자로 기입하는 방식으로 변경했다. 전면은 점자로, 후면은 고대비 색상의 글자를 균일하게 사용해 저시력 고객도 읽기 쉽도록 개선했다.

 

상품안내장 역시 시각장애인에게 익숙한 방식으로 바꿨다. 대부분의 점자교재나 서적과 동일한 A4 사이즈로 제작하고, 스프링 제본으로 펼쳐 양손으로 읽기 쉽게 변경됐다. 내용을 큰 글씨로도 기재해 점자를 읽지 못하는 저시력 고객의 가독성과 접근성도 높였다.

 

앞서 신한카드는 점자카드 개선을 위해 시각장애인 고객을 대상으로 두차례에 걸친 인터뷰를 진행했으며, 수렴한 의견을 이번 개선에 반영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ESG 경영활동 실천과 시각장애인의 권익증진 및 카드 이용 편의성 향상을 위해 점자카드와 상품안내장 개선을 진행했다”면서 “앞으로도 신한금융그룹의 ‘미래를 함께하는 따뜻한 금융’이라는 그룹의 미션을 바탕으로 금융소외계층 지원에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화저널21 박호성 기자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