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MJ포토] 겨울옷 걸친 소녀상

가 -가 +

신호준 인턴기자
기사입력 2018-01-10

▲ 10일 일본대사관 앞에 있는 소녀상이 목도리와 담요, 양말을 걸치고있다.(사진=신호준 인턴기자)

 

10일 일본대사관 앞에 있는 소녀상이 목도리와 담요, 양말을 걸치고 있다. 이날 열린 '1317회 수요 정기집회'에는 평소보다 많은 사람들이 참석해 위안부 피해자들을 향한 일본의 사과를 요구했다.

 

문화저널21 신호준 인턴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