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정미 의원, 10일 저녁 파리크라상 대표이사와 회동

가 -가 +

최재원 기자
기사입력 2018-01-11

 

▲ 지난 10일 저녁 이정미 의원이 파리크라상 권인태 대표이사와 긴급회동을 갖고 악수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이정미 의원실)

 

파리바게뜨 제빵, 카페기사의 불법파견 문제를 꾸진히 거론해왔던 정의당 이정미 의원이 10일 저녁 파리크라상 권인태 대표이사와 국회 본청 당대표실에서 긴급회동을 가졌다. 

 

이 의원은 이날 자리에서 권 대표이사에게 “불법파견 문제로 피해를 입은 청년노동자들의 상처를 위로할 수 있도록 본사가 책임있게 해결하는 것은 물론 가맹점주들과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적극 모색할 것“을 당부했다.

 

권 대표이사는 “노사합의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후 노사 합의안 이행뿐만 아니라 노조활동 보장과 기사·가맹점주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최고의 기업을 만들겠다”고 화답했다.

 

약 30여분에 걸쳐 진행된 이 의원과 권 대표이사 긴급회동은 교착상태의 노사 교섭을 풀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회동 이후 파리바게뜨 본사와 민주노총 화섬식품노조는 실제로 야간 협상에 들어가 11일 오후 최종 협상을 내놓게 됐다.

 

문화저널21 최재원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