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KT, 美 ‘RSA 컨퍼런스 2018’ 참가…기가 시큐어 플랫폼 기반 솔루션 공개

글로벌 메이저 사업자와 협업 기회도 모색…“글로벌 플랫폼 기반 보안사업자로 도약할 것”

가 -가 +

박수민 기자
기사입력 2018-04-16

KT가 통신 서비스 사업자라는 강점을 살려 글로벌 플랫폼에 기반을 둔 보안사업자로 도약하겠다는 포부를 드러냈다.

 

KT는 16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개막하는 세계 최대 정보보안 전시회 ‘RSA 컨퍼런스 2018’에 참가해 자사 보안 플랫폼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오는 20일까지 진행된다.

 

‘RSA 컨퍼런스’는 주요 글로벌 보안 사업자들이 참여하는 세계 최대 보안 컨퍼런스로, 올해 주제는 ‘보안이 사업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요소’라는 의미의 ‘Now Matters’다. KT는 지난해 싱가포르에서 열린 ‘RSA 컨퍼런스 2017 AP&J’에 이어 두 번째 전시 참가다. 

 

▲ KT가 16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개막하는 세계 최대 정보보안 전시회 ‘RSA 컨퍼런스 2018’에 참가해 자사 보안 플랫폼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미지 제공=KT)     

 

KT는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빅데이터 분석이 가능한 보안플랫폼 ‘GiGA secure platform(기가 시큐어 플랫폼)’ 기반의 통합 보안 서비스를 글로벌 시장에 선보인다. 또 ▲클라우드 형태의 네트워크 접근통제 서비스 ‘GiGA secure wizNAC’ ▲사용자 인증을 통한 ‘시스템 접속 통제’ ▲플랫폼 기반의 원격 보안관제 서비스 ‘GiGA secure 보안관제’ 등도 소개한다.

 

회사 측에 따르면 ‘GiGA secure wizNAC’ 서비스의 경우 이달 말 개편을 완료하면 고객사는 일체의 장비구축 없이 네트워크 제어를 통한 사내 IT자산 관리가 가능해진다. 

 

KT는 이번 행사에서 ‘기가 시큐어 플랫폼’의 우수성을 세계시장에 알리고, 메이저 글로벌 보안사업자들과 협력미팅을 진행해 새로운 사업기회를 발굴한다는 목적을 두고 있다. 

 

KT 송재호 통합보안사업단장은 “KT는 통신 서비스 사업자의 강점을 살려 다양한 보안사업자와의 협업으로 통합 보안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네트워크 운용 노하우와 KT가 보유한 통신사업자 고유의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지능화되는 공격을 효과적으로 예방하며 고객의 비즈니스 연속성을 보장하겠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박수민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