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신임 국립중앙극장장에 김철호 씨

가 -가 +

신광식 기자
기사입력 2018-09-21

▲ 신임 국립중앙극장장 김철호 (사진제공=문화체육관광부)

신임 국립중앙극장 극장장에 국악인 김철호(65. 사진) 씨가 임명됐다.

 

문화체육관광부는 21일자로 김철호 씨를 임명한다고 밝혔다. 임기는 2021년 9월 20일까지 3년이다.

 

신임 극장장은 국립국악원장, 서울시 국악관현악단 단장, 경북도립국악단 예술감독, 부산시립 국악관현악단 수석지휘자 등을 역임하면서 국악의 대중화와 현대화를 일궈왔으며, 공연 기획 경험도 풍부한 전통 예술 전문가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신임 극장장은 그동안 전통예술 공연현장에서 전통의 현대화와 발전적 계승을 추구해 온 경험을 바탕으로 국립중앙극장 공연작품의 질적 수준을 높이고, 우리나라 유일의 제작극장이자 대표 문화예술 서비스 기관으로서의 국립중앙극장의 위상을 더욱 높일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문화저널21 신광식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