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여성 청소년 건강 지키기 나선 금호타이어

금호타이어 ‘핑크박스’ 지원사업 참여

가 -가 +

임이랑 기자
기사입력 2018-10-12

금호타이어 ‘핑크박스’ 지원사업 참여

소외계층 아동들에게 생계비·치료비·생활안정자금 지원

 

금호타이어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진행한 핑크박스 지원사업에 참여하며 저소득가정 여성 청소년 건강 지키기에 나섰다. 이번에 금호타이어가 참여한 ‘핑크박스’ 지원사업은 지난 2016년 발생한 일명 ‘깔창생리대’ 이슈 이후 저소득층 여성 청소년들의 건강을 위해 최소한의 보건위생 물품을 지원하는 캠페인이다.

 

금호타이어는 소외계층 아동들의 어려움을 알리고 아동들에게 정기적인 생계비, 치료비, 생활안정자금을 지원할 수 이도록 사회각층에 후원 참여를 도모하기 위해 이번 행사에 참여하게 됐다고 12일 밝혔다. 

 

아울러 금호타이어는 행사 참여를 통해 저소득가정의 10세부터 19세 소녀를 대상으로 생리대, 바디용품, 파우치 등 사춘기 여학생들이 꼭 필요한 여성용품들을 지원했다.

 

 

초록우산 어린이 재단은 1948년부터 국내외 아동의 생존, 보호, 발달 지원 및 권리 옹호를 위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글로벌 아동 복지 및 아동 옹호 전문기관으로 금호타이어는 이번 핑크박스 지원사업뿐만 아니라 ‘희망의 공부방’ 개설 사업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오선근 금호타이어 경영지원팀장은 “누구에게나 가슴 아픈 사연이었던 깔창생리대 이슈를 접한 뒤 도움을 줄 방법을 찾고 있었는데 여전히 많은 도움이 필요하다는 소식을 듣고 소외계층 소녀들의 위생안전과 정서적 지지를 위한 활동이 사회적으로 더 확신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이번 행사에 참여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오 팀장은 “금호타이어는 현재 실적개선을 위해 어려운 고비를 넘고 있지만 우리 사회에 따뜻한 소식을 전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