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미세먼지 ‘99.99% 제거’는 잘못…암웨이 등 2개사 과징금

가 -가 +

최재원 기자
기사입력 2019-03-13

“바이러스와 미세먼지를 99.99% 제거”

“0.1㎛의 초미세 미립자까지 99.97% 제거”

 

공정거래위원회가 공기청정 제품의 실제 성능을 잘못 알린 2개 판매사업자 한국암웨이, 게이트비젼에게 시정명령 및 과징금 총 4억 1700만원을 부과했다고 13일 밝혔다.

 

공정위는 해당 광고들은 소비자의 일반적인 생활환경과 현격한 차이가 존재하는 극히 제한적인 실험 조건에서 확인된 것에 불과해 실험 결과만을 강조한 광고는 공기청정 제품의 실제 성능을 잘못 알릴 우려가 있어 위법하다고 판단했다.

 

공정위는 그간 기획조사를 통해 지난해 5월과 7월에 13개 공기청청기 제조·판매사의 공기청정 성능관련 부당 광고행위에 대해 시정조치 및 과징금 16억7600만원을 부과한 바 있다.

 

금번에 조치된 2개사는 추가로 조사해야 할 사항이 있어 올해 2월에 시정조치가 이뤄졌다.

 

문화저널21 최재원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