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토끼의 눈물 없앤다…안자극 동물대체 시험법 OECD 승인

각막이식 후 남은 세포 배양해 만든 각막모델, 안자극 테스트에 활용

가 -가 +

박영주 기자
기사입력 2019-04-22

각막이식 후 남은 세포 배양해 만든 각막모델, 안자극 테스트에 활용

동물실험은 없애고 비용절감 효과 커…“화장품 산업계에 도움될 것”

 

기존에는 마스카라나 아이라이너 등의 눈화장용 화장품을 개발하는 단계에서 실험용 토끼를 이용해 안자극 테스트를 진행했지만, 국내에서 개발된 안(眼)자극 동물대체시험법이 OECD 승인을 받으면서 동물을 희생시키지 않고 테스트를 진행할 수 있는 방법이 열렸다. 

 

22일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국내에서 개발한 안자극 동물대체 시험법이 제31차 OECD 시험 가이드라인인 프로그램 국가조정자 작업반회의에서 OECD 시험가이드라인으로 승인됐다고 밝혔다. 

 

이번에 승인 받은 시험법은 사람의 각막을 이식한 후 남은 세포를 배양해 만든 각막모델을 이용해 사람의 눈 조직과 유사하게 만들어 화학물질 등이 눈에 얼마나 자극을 주는지 안전성을 평가하는 방법으로, 안자극 동물대체시험법으로는 미국‧프랑스‧일본에 이어 4번째 승인이다. 

 

이화여자대학교 임경민 교수팀이 연구과제를 수행한 결과 개발된 ‘3차원적 인체 각막모델’은 형태학적이나 생체지표 발현에 있어 인체 각막과 유사한 특징이 있어 동물실험을 대체할 수 있는데다가 해외의존도가 높았던 안자극 시험모델을 대체하게 돼 비용절감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 

 

식약처는 “이번 시험법은 앞서 개발된 시험법에 비해 소요 시간이 짧고, 추가적으로 생체지표를 분석할 수 있어 화장품 개발 업체에 많은 도움을 줄 것”이라며 “제품개발에 소요되는 기간을 단축해 우리나라 화장품 산업을 혁신성장으로 이끌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피부자극시험법 등 다른 분야에서도 동물대체시험을 개발 및 확산할 수 있도록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l/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