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MJ포토] 故김용균 씨 어머니 “기업 살인 처벌법 꼭 만들어주세요”

가 -가 +

성상영 기자
기사입력 2019-04-24

▲ 태안화력발전소에서 일하다 사고로 숨진 고 김용균 씨의 어머니 김미숙 씨가 24일 오전 서울 강남구 포스코센터 앞에서 열린 ‘2019 최악의 살인기업 선정식’에 나와 발언하고 있다.     © 성상영 기자

 

태안화력발전소에서 일하다 사고로 숨진 고 김용균 씨의 어머니 김미숙 씨가 24일 오전 서울 강남구 포스코센터 앞에서 열린 ‘2019 최악의 살인기업 선정식에 나와 발언하고 있다.

 

김 씨는 나라가 비정규직을 만들어서 우리 용균이를 죽게 했다사람이 죽어도 수백만 원 정도 벌금만 내면 아무런 제재를 받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어 자식이 죽은 부모로서 혼자 삼키기에는 분하고 억울하다면서 기업 살인을 처벌하는 법을 꼭 만들어달라고 촉구했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l/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