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신한금융GIB 사업부문, 한양대 기술지주사와 MOU

가 -가 +

마진우 기자
기사입력 2019-06-14

▲ 신한금융 GIB사업부문 정운진 대표(사진 왼쪽에서 네 번째), 한양대학교 기술지주회사(주) 유현오 대표(사진 왼쪽에서 다섯 번째) 및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신한금융지주)

 

우수 창업/벤처/중소기업 발굴 및 육성을 공동 추진

5년간 2.1조원 혁신 기업에 투자 ‘혁신성장 프로젝트’

 

신한금융그룹 GIB 사업부문이 13일 오후 서울 여의도 신한금융투자 본사에서 한양대학교 기술지주회사(주)와 우수 창업기업 발굴·투자 및 기술사어화 추진 활성화를 공동으로 추진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양대학교 기술지주회사㈜는 2008년 국내 최초로 설립된 대학기술지주회사로 우수기술의 발굴, 사업화, 보육, 투자 등 스타트업의 성장 단계별 맞춤형 엑셀러레이터 역할을 수행한다. 

 

기술창업기업 투자 및 매칭 기회 제공, 보유 기술의 사업화 모델 수립, 대내외 전문가 매칭, 해외엑셀러레이터 연계 등 다양한 인큐베이팅 프로그램 지원과 투자를 통한 창업 기업과의 동반 성장을 추구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신한금융그룹 GIB사업부문 정운진 대표와 한양대학교 기술지주회사㈜ 유현오 대표가 참석하여 향후 양사가 ▶ 우수 창업기업 발굴 및 투자 지원 ▶ 공동 투자조합 결성 및 운용을 통한 창업기업 생태계 활성화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신한금융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한양대학교 기술지주회사㈜가 보유하고 있는 우수 창업기업을 발굴하고 투자, 육성하는 노하우를 공유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그룹차원에서 추진하고 있는 ‘혁신성장 프로젝트’의 핵심 사업인 혁신기업 발굴과 투자 확대에 더욱 속도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한금융은 지난 3월 국내 창업/벤처/중소기업의 혁신성장을 지원하는 「신한 혁신금융 추진위원회」을 출범했으며, ▶ 기업대출 체계 혁신 ▶ 혁신기업 투자 확대 ▶ 혁신성장 플랫폼 구축 의 3대 핵심 방향을 중심으로 혁신금융을 추진하고 있다. 이중 GIB 사업부문은 5년간 2조 1천억원을 혁신기업에 투자하는 ‘혁신성장 프로젝트’ 를 총괄하고 있다.

 

이날 신한금융 관계자는 “한양대학교 기술지주회사㈜와의 협업을 통해 혁신기업에 대한 체계적인 발굴과 육성을 추진할 예정”이라며 “이를 통해 신한금융그룹이 적극적으로 추진해오고 있는 ‘혁신성장 프로젝트’ 에 더욱 속도가 붙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문화저널21 마진우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