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제2금융권 DSR 본격 시행…‘주부·프리랜서 대출 쉽게 안 돼’

오늘(17일)부터 제2금융권도 DSR 본격 시행

가 -가 +

임이랑 기자
기사입력 2019-06-17

오늘(17일)부터 제2금융권도 DSR 본격 시행

소득 증빙하기 어려운 프리랜서·주부 등에게 불리하게 작용될 가능성

 

제2금융권에도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 규제가 도입된다. 이를 통해 저축은행, 상호금융조합, 카드사 등에서도 대출 심사를 넘기가 쉽지 않게 된다. 특히 소득을 증비하기 어려운 프리랜서와 주부, 현재 소득이 없는 은퇴자들에게 상당히 불리하게 적용될 가능성이 제기된다. 

 

17일 금융권에 따르면 이날부터 제2금융권에도 DSR 관리지표가 도입된다. DSR이란 가계 대출의 원리금 상환액을 연간 소득으로 나눈 값을 의미한다. DSR 지표를 통해 금융기관은 돈을 빌려줄 때 대출자가 해당 빚을 갚을 수 있는지 따져볼 수 있다.

 

아울러 이번 DSR 규제 시행에 따라 제2금융권은 각 업권 별로 대출지표 관리에 나서야 한다. 앞서 금융당국은 오는 2021년까지 각 업권별로 평균 DSR을 ▲카드사 60%, ▲보험회사 70%, ▲캐피탈사·저축은행 90%, ▲상호금융 160%까지 낮추도록 권고한 바 있다. 금융당국은 이 중 DSR기준이 260%를 넘는 상호금융의 경우 2025년 말까지 80%로 인하하도록 추가 목표치를 제시했다. 

 

결국 제2금융권은 DSR을 낮추기 위해 대출을 억제할 가능성이 높다. 제2금융권 관계자는 “주부, 프리랜서, 다중 채무자 등의 대출 문턱이 높아져 이들이 불법 대부업체로 몰려 갈 수 있다”며 우려를 표했다.

 

한편, 보험계약대출(약관대출)꽈 대부업체 대출을 받을 때는 DSR을 따지지 않는다. 그러나 대부업 대출정보를 전체 금융권에 공유하기로 했다는 점에서 대부업 대출이 있거나 연체 이력이 있을 경우 신용등급 하락은 피할 수 없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l/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