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롯데물산, 전통시장 ‘전기소방’ 안전 지킴이 나서

롯데물산, 누선·합선 점검하고 화재 예방 교육으로 사고 차단

가 -가 +

임이랑 기자
기사입력 2019-07-11

롯데물산, 누선·합선 점검하고 화재 예방 교육으로 사고 차단

화재 발생시 초기 대응 방법과 피난동성 안내

휴대용 비상조명등 150개 기증

 

롯데물산이 전기관련 사고 발생이 빈번한 장마철을 대비해 전통시장에서 소방 및 전기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롯데물산은 지난 10일 송파구 마천시장과 마천중앙시장 상인들을 대상으로 누전, 합선, 과전류를 점검하고 화재 예방 교육을 진행했다고 11일 밝혔다.

 

전통시장 화재 발생 원인 중에는 전기적 요인이 48%로 절반 가까이를 차지하고 있는데 특히 장마철에 전기사고 발생률이 높아 롯데월드타워 전기와 소방시설을 담당하는 전문인력들이 직접 점검에 나선 것이다. 

 

롯데물산은 올바른 전기에너지 사용과 관리에 앞장서 지난 5월 21일 산업통산자원부 주최 ‘2019 대한민국 전기안전대상’에서 단체부문 대통령 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 롯데물산은 지난 10일 송파구 마천시장과 마천중앙시장 상인들을 대상으로 누전, 합선, 과전류를 점검하고 화재 예방 교육을 진행했다고 11일 밝혔다. (사진제공=롯데물산)   

 

현장을 방문한 롯데물산 직원들은 전기관련 화재사고 예방을 위해 누선, 합선 및 과전류 점검과 동시에 각 점포에 비치된 소화기의 이상유무를 확인했다. 또 전통시장 입점 상인들을 대상으로 화재예방 교육과 함께 화재 발생시 초기 대응 방법과 피난동선을 안내했다.

 

전통시장은 여러 점포가 한군데 모여 있어 평소 훈련을 통한 이동동선의 숙지와 신속한 대피가 중요하다. 이에 롯데물산은 화재 및 누선 등 사고 발생 시 필요한 휴대용 비상조명등 150개를 준비해 시장 내 모든 점포에 기증했다.

 

또한 CSV팀 직원도 함께해 장마철 맞이 위생점검도 실시했다. 식품위생볍 관련 기본사항부터 매장 위생상태까지 꼼꼼하게 챙겼다. 이들은은 기본서류 구비여부 원산지 표기 상태, 유통기한 준수여부, 식재료 보관 상태, 개인 위생 상태 등을 체크했다. 또한 식품 보관방법 관련 교육시간도 가졌다.

 

노희웅 롯데물산 기술안전부문장은 “전통시장은 크고 작은 점포가 밀집돼 있어 작은 사고가 큰 피해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평상시 화재예방과 초기 대응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전통시장과의 상생을 위하여 꾸준히 전문 인력을 지원해 안전점검과 화재 예방교육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l/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