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중부발전, 농어촌 상생기금 20억원 내놓는다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과 기금 출연 협약

가 -가 +

성상영 기자
기사입력 2019-08-16

▲ 김순철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사무총장(왼쪽)과 박형구 한국중부발전 사장이 16일 서울 마포구 서울건설본부에서 ‘2019년도 농어촌 상생협력 기금 출연 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중부발전)

 

한국중부발전이 농어촌지역 노인 일자리 창출과 어민의 소득 증대를 위해 20억원을 출연한다.

 

중부발전은 16일 서울 마포구 서울건설본부에서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이하 재단’)‘2019년도 농어촌 상생협력 기금 출연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과 김순철 재단 이사장 등 양측 관계자가 참석했다.

 

이번 기금 출연으로 농어촌지역 폐창고와 폐가를 리모델링해 장애인 직업 재활 시설의 수익모델로 사회적 농업을 육성·지원하게 된다. 또 특화작물을 활용한 브랜드 개발과, 지역 관광과 연계한 체험형 복합 문화공간을 조성할 계획이다.

 

두 기관은 이들 사업으로 지역 주민들이 직접 참여를 통해 농어촌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소득을 높임은 물론 삶의 질을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중부발전은 지난해에도 14억원의 기금을 쾌척한 바 있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FTA(자유무역협정) 이행으로 피해를 입을 우려가 있는 발전소 주변 지역 농어촌의 개발과 경제 활성화를 위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지속 가능한 부가가치 시스템을 구축해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이어 김순철 재단 사무총장은 대한민국 발전소 건설 기술력의 집약체인 서울복합건설 현장이야말로 전력산업의 역사를 다시 쓰는 혁신의 공간이라며 낙후된 농어촌지역에도 관심을 가지고 공공의 이익을 위해 혼신의 노력을 하는 중부발전에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l/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