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짧은 추석 연휴 ‘귀성 12일 오전·귀경 13일 오후’ 가장 막혀

올 추석 연휴기간 4일 밖에 안 돼 시간 더 많이 소요

가 -가 +

임이랑 기자
기사입력 2019-09-11

올 추석 연휴기간 4일 밖에 안 돼 시간 더 많이 소요

12일 00시부터 14일 24시 사이에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

 

올해 추석 연휴 기간 고속도로 귀성길은 12일 오전, 귀경길은 13일 오후가 가장 혼잡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올 추석 연휴기간이 4일 밖에 되지 않기 때문에 귀경보다는 귀성 시간이 더 많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11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10일 기준 이번 추석 연휴 기간 예상되는 이동 인원은 356만명으로 추석 당일인 13일에 최대 897만명이 이동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이러한 수치는 지난해 추석 때보다 약 6.2% 증가한 규모다.

 

아울러 이번 추석에도 12일 00시부터 14일 24시 사이에 고속도로를 이용하는 모든 차량에 대해 고속도로 통행료는 면제된다. 이용방법은 평상시와 동일하다. 

 

특히 대다수가 귀성과 귀경에 있어 승용차를 이용한다는 점에서 고속도로 최대 소요시간은 귀성의 경우 ▲서울-대전 4시간 40분 ▲서울-부산 8시간 30분 ▲서울-광주 7시간 10분 ▲서울-목포 8시간 30분 ▲서울-강릉 4시간40분이 소요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반면 귀경은 ▲대전-서울 4시간 20분 ▲부산-서울 8시간 30분 ▲광주-서울 6시간 50분 ▲모포-서서울 7시간 30분 ▲강릉-서울 4시간 20분 정도 소요될 것으로 보인다. 

 

이처럼 귀성과 귀경길에 혼잡이 예상되기 때문에 정부는 국토부와 한국도로공사 등 인터넷 홈페이지, 포털사이트, 공중파방송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실시간 교통 혼잡 상황과 주요 우회도로, 최적 출발 시간 등 다양한 교통정보도 제공할 방침이다. 

 

이와 관련해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추석의 경우 연휴기간이 짧기 때문에 귀성길 혼잡이 예상된다”며 “대중교통을 이용해달라”고 말했다.

 

한편, 본격적인 귀경길이 열릴 13일과 14일에는 심야 귀경객을 위해 서울 시내버스와 지하철 운행 시간을 다음날 새벽2시까지 연장 운행한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l/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