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하나금투, 아프리카 금융시장 진출 교두보 마련

하나금융투자, 아프리카·한국경제개발협회와 업무협약 체결

가 -가 +

임이랑 기자
기사입력 2019-10-17

하나금융투자, 아프리카·한국경제개발협회와 업무협약 체결

금융자문 및 주선을 넘어 경제 발전 위한 교류 확대 

 

하나금융투자(이하 하나금투)가 아프리카 금융시장의 진출을 위한 교두보 마련에 성공했다.

 

하나금투는 아프리카·한국경제개발협회(이하 AKEDA)와 여의도 하나금융투자 본사 17층 대회의실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진국 하나금투 사장을 비롯한 하나금투 주요 임직원들과 권오규 아AKEDA 회장, 에드가르 가스파르 마르팅스 주한 앙골라 대사, 정시우 AKEDA 사무총장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중앙 좌측)이 권오규 AKEDA 회장(중앙 우측)과 MOU 체결을 기념해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하운식 AKEDA 부회장 겸 GE Power Korea 사장, 정정욱 하나금융투자 실물투자금융본부장,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 권오규 AKEDA 회장, 에드가르 가스파르 마르팅스 주한 앙골라 대사, 세르지오 콩고 AKEDA 아프리카 본부장, 정시우 AKEDA 사무총장.하나금투는 아프리카·한국경제개발협회(이하 AKEDA)와 여의도 하나금융투자 본사 17층 대회의실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사진제공=하나금융투자)  

 

하나금투와 업무협약을 체결한 AKEDA는 한국이 아프리카 20개국과 함께 교육, 문화, 의료, 인프라, 산업, 에너지 등 다방면에서 협력하기 위해 창설된 기구다.

 

하나금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아프리카 지역 금융시장 진출의 포석을 마련했다. 따라서 하나금투는 AKEDA가 보유하고 있는 네트워크를 적극 활용해 한국과 아프리카간의 교류를 활성화하고, 건전한 경제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이진국 하나금투 사장은 “아프리카는 많은 자원과 무한한 발전 가능성을 가지고 있는 기회의 땅”이라며 “이번 업무협약이 한국의 우수한 금융 시스템을 아프리카에 소개하는 좋은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부총리 겸 재정경제부 장관을 역임한 권오규 AKEDA 회장은 “최근 외교부에서 아프리카 협력 확대를 위한 관계 부처 회의를 주재하는 등 외교 강화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며 “AKEDA는 하나금융투자와 함께 이러한 흐름에 발맞춰 선제적인 투자 및 금융지원에 앞장서서 한국과 아프리카간의 교두보 역할을 충실 수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강조했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