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KB국민은행 “친환경 콘덴싱보일러로 미세먼지 잡아요”

KB국민은행, 환경재단과 함께 ‘미세먼지 저감’ 나서

가 -가 +

임이랑 기자
기사입력 2019-10-21

KB국민은행, 환경재단과 함께 ‘미세먼지 저감’ 나서

노후 보일러 환경부 인증 받은 ‘콘덴싱보일러’로 교체

 

KB국민은행이 최근 사회적 이슈가 되고 있는 미세먼지 문제를 해결을 위해 발 벗고 나선 가운데 사회복지시설에 친환경 콘덴싱보일러 교체 사업을 진행한다.

 

국민은행은 서울 마포구 신수 어린이집에서 서울시 및 (주)환경재단과 함께 ‘서울시 사회복지시설 친환경 콘덴싱보일러 교체 사업’ 기념행사를 실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박원순 서울시장, 허인 KB국민은행장, 최열 환경재단 이사장 및 유관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앞서 국민은행은 지난 3월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 가입 고객이 부담한 신탁 보수의 10%를 고객명의로 환경재단에 기부하는 ‘KB 맑은하늘 공익신탁’을 출시한 바 있다.

 

▲ (뒷줄 왼쪽에서 세번째부터) 허인 KB국민은행장, 박원순 서울시장, 최열 환경재단 이사장. KB국민은행은 서울 마포구 신수 어린이집에서 서울시 및 (주)환경재단과 함께 ‘서울시 사회복지시설 친환경 콘덴싱보일러 교체 사업’ 기념행사를 실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사진제공=KB국민은행)

 

‘KB 맑은하늘 공익신탁’ 상품 가입 고객의 자발적인 참여로 모아진 1억원과 은행도 동일한 금액을 기부하는 매칭그랜트 방식으로 조성된 1억원 등 총 2억원의 기부금은 서울시가 선정한사회복지시설 150곳의 노후보일러를 환경부 환경마크 인증을 받은 친환경 콘덴싱보일러로 교체하는 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미세먼지 취약계층 이용시설에 친환경 콘덴싱보일러를 설치할 수 있도록 뜻을 함께 해주신 국민은행과 환경재단에 감사드린다”며 “시민들도 친환경 콘덴싱보일러 교체에 많이 동참하여 미세먼지로부터 가족의 건강을 지키고 난방비도 절약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허인 은행장은 “어린이, 노인 등 취약계층이 이용하는 사회복지시설의 노후보일러 교체를 통해 복지시설의 재정을 지원하고 국내 대기질 개선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환경 문제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금융상품을 선보이며 고객의 행복과 더 나은 세상을 만들어가는 ‘세상을 바꾸는 금융’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