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롯데카드, 소아암 어린이 돕기 ‘Love Factory’ 헌혈캠페인 진행

롯데카드 임직원 128명 참여, 헌혈증은 소아암 어린이 위해 사용

가 -가 +

임이랑 기자
기사입력 2019-11-14

롯데카드 임직원 128명 참여, 헌혈증은 소아암 어린이 위해 사용

 

롯데카드가 소아암 어린이를 위한 헌혈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롯데카드는 병마와 싸우고 있는 소아암 어린이를 위해 헌혈증을 기부한다.

 

롯데카드는 지난 13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롯데카드 본사에서 소아암 어린이 돕기 ‘Love Factory 헌혈캠페인’을 진행했다고 14일 밝혔다.

 

▲ 롯데카드는 지난 13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롯데카드 본사에서 소아암 어린이 돕기 ‘Love Factory 헌혈캠페인’을 진행했다고 14일 밝혔다.(사진제공=롯데카드) 

 

이번 행사에는 임직원 128명이 참여했다. 상반기에 진행한 것을 포함하여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기증한 헌혈증을 모아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전달할 예정이다.

 

헌혈캠페인에 참여한 한 롯데카드 직원은 “사내 헌혈캠페인이 시행된 이래 항상 참여해왔다”며, “헌혈을 통해 모은 정성이 소아암 어린이들의 치료에 작게나마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생각에 매우 기쁜 마음으로 참여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롯데카드는 2012년부터 소아암 어린이를 돕기 위한 임직원 헌혈캠페인을 정기적으로 매년 2회(상·하반기)진행해오고 있다. 지금까지 1,766장의 헌혈증과 함께 후원금 798만 7만1,620원을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전달했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