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코오롱생명과학, 혁신기업·대통령 표창 등 전면 취소

가 -가 +

최재원 기자
기사입력 2019-11-15

인보사 사태를 불러온 코오롱생명과학이 그간 받았던 혜택이 전면 취소된다.

 

제3차 제약산업 육성·지원 위원회는 ‘인보사케이주’개발 공적을 토대로 지난해 12월 혁신형 제약기업으로 인증받은 코오롱생명과학에 대한 혁신형 제약기업 지정 취소가 의결됐다고 15일 밝혔다.

 

혁신형 제약기업 인증은 신약 개발 역량과 해외진출 역량이 우수하다고 인정된 기업을 대상에게 주어지는 것으로 향후 코오롱생명과학은 연구개발 선정시 가점 우대, 연구개발 인력 비용에 대한 법인세액 공제 등 다양한 공적 지원을 받을 수 없게 됐다.

 

정부는 그간 코오롱생명과학에 R&D지원금으로 82억 원을 지출한 바 있다.

 

이와 별도로 보건복지부는 인보사 개발을 위해 지원된 정부 연구개발에 대한 환수 절차 및 대통령표창 취소 절차도 진행중에 있다고 밝혔다.

 

문화저널21 최재원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