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재도약 준비’…현대상선, 2020년 영업전략회의 개최

초대형선 투입, 얼라이언스 정회원 가입 등 ‘철저히 준비’ 점검

가 -가 +

임이랑 기자
기사입력 2019-12-16

초대형선 투입, 얼라이언스 정회원 가입 등 ‘철저히 준비’ 점검

글로벌 톱클래스 도약 위한 중점 추진 전략, 손익 개선 방안 등 논의 

 

현대상선이 오는 2020년 재도약 준비를 위한 영업전략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에서 현대상선은 사업부문별 영업 전략과 구체적인 실행방안 등을 논의할 계획이며, 특히 내년부터 본격화 되는 IMO2020 환경규제, 23000TEU급 초대형선 투입, THE 얼라이언스 본격 활동 등을 집중 논의할 방침이다.

 

현대상선이 내년도 본격 재도약을 위한 ‘2020년 영업전략회의’를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연지동 사옥에서 오는 20일까지 개최되는 ‘2020년 영업전략회의’에서는 배재훈 현대상선 대표이사를 비롯해 미주·구주·동서남아·중국본부 등 해외법인에서 근무하는 주재원 30여명 등 총 100여 명의 임직원이 참석했다.

 

▲ 현대상선이 내년도 본격 재도약을 위한 ‘2020년 영업전략회의’를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사진제공=현대상선) 

 

컨테이너사업부문 전략회의는 16일에서 17일 양일간, 벌크사업부문은 19일부터 20일에 각각 진행된다.

 

배 사장은 첫날 회의에서 “2020년은 주력 선대 및 얼라이언스 변경 등으로 현대상선에 많은 변화가 있는 중요한 해”라며 “우리 모두의 지혜와 전략을 모아 2020년 순풍일 경우 효과를 극대화하면서 역풍의 경우에도 대비할 수 있도록 면밀하고 철저히 준비하자”고 말했다.

 

한편, 이번 회의에서는 향후 글로벌 톱클래스 선사로 거듭나기 위한 Trade별 중점 추진 전략, 손익 개선 방안, 항만·운항·운영 경쟁력 강화 방안 등이 주요 의제로 다뤄진다. 신규선박 투입 및 신규 항로 개설, 영업망 확대 등 시황 변동에 대한 선제적 대응 방안도 다각도로 수립하게 된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