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MJ포토] “못 믿을 삼성 준법감시위, 이사회 개혁해야”

가 -가 +

성상영 기자
기사입력 2020-01-29

▲ 29일 오전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사옥 앞에서 열린 ‘2020년 주주총회에서 삼성물산·효성의 자발적 지배구조 개선 촉구 기자회견’ 참가자가 “삼성의 쇄신 의지 준법감시위원회 아닌 이사회 개혁에 달렸다”라고 적힌 팻말을 들고 있다.  © 성상영 기자

 

29일 오전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사옥 앞에서 열린 ‘2020년 주주총회에서 삼성물산·효성의 자발적 지배구조 개선 촉구 기자회견참가자가 삼성의 쇄신 의지 준법감시위원회 아닌 이사회 개혁에 달렸다라고 적힌 팻말을 들고 있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