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NH농협은행, 전 영업점 대상 신종코로나 방역 실시

주요 발생지역에서 전국 영업점으로 확대 예정

가 -가 +

임이랑 기자
기사입력 2020-01-29

주요 발생지역에서 전국 영업점으로 확대 예정

 

NH농협은행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피해 및 확산 억제를 위해 전 영업점을 대상으로 방역에 나섰다. 특히 주요 발생지역인 인천, 김포 등 수도권 지역 소재 영업점을 대상으로 방역을 우선 실시하고 있으며, 전국적으로 이를 확대해갈 예정이다.

 

농협은행은 다음달 14일까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피해를 막기 위해 농협은행 전국 모든 영업점(1134개)에 방역을 실시 중이라고 29일 밝혔다.

 

▲ NH농협은행은 다음달 14일까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피해를 막기 위해 농협은행 전국 모든 영업점(1134개)에 방역을 실시 중이라고 29일 밝혔다.(사진제공=NH농협은행) 

 

이번 방역은 신체에 무해한 ‘식품의약안전처’ 허가약품을 사용하여 분사식으로 방역을 하며 고객이 많이 왕래하는 영업장, 365코너 및 화장실 등을 중심으로 집중방역을 실시한다.

 

이대훈 농협은행장은 “앞으로도 농협은행은 고객과 직원의 생명과 안전을 확보할 수 있도록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