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가수 홍시X미기, 코로나19 극복 온라인 공연 '집으로 배달 콘서트' 개최

가 -가 +

이대웅 기자
기사입력 2020-04-06

▲ 가수 홍시와 미기  (사진제공=FX솔루션)

 

홍시와 미기 그리고 많은 가수들이 출연한 '집으로 배달 콘서트'가 'KBS2 뉴스, KBS 아침이 좋다'에 소개되며 온라인 문화공연이 새로운 이슈로 떠오르고 있다.

 

유명 싱어송라이터이자 유튜버인 가수 미기(MIGI)가 지난 3월 30일부터 4월 3일까지 구로구에서 집으로 배달 콘서트를 해서 'KBS2 뉴스, KBS 아침이 좋다'에 소개되며 화제가 됐다.

 

이 콘서트는 구로구에서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주민들을 위로하고 문화적 공백도 최소화하기 위해 구청이 직접 제작하는 관객이 없는 온라인 공연 ‘집으로 배달’ 콘서트로 개최했다. 

 

이날 '집으로 배달 콘서트'의 게스트로는 최성수, 이치헌, 곽종목(건아들), 홍시, 한이재(미스터 트롯), 요요미 등이 출연, 온라인으로 송출됐다.

 

또한 4월 2일 공연의 게스트로는 가수 홍시가 출연, 정통 트로트 '익산역 시계탑', 설운도의 '잃어버린 30년', 주현미의 '신사동 그 사람'을 열창한 홍시는 많은 사람들의 찬사를 받았다.

 

▲ 가수 홍시 / (사진)=FX솔루션

 

특히 홍시는 지난달 25일에 권인하·김바다·호란 등 국내 음악인 27명과 함께 지난달 25일 신종 코로나 극복을 기원하는 메시지를 담은 곡 ‘크라운 포 코리아(Crown for KOREA)’를 발표 다각적인 코로나 응원 활동 중이다.

 

‘크라운 포 코리아(Crown for KOREA)’는 국내 유명 가수들의 공연을 연출해온 권우기 감독이 제안한 프로젝트로 트로트 가수 홍시, 메탈 밴드 메써드, 소프라노 황지영, 아이돌 그룹 디크런치, 밴드 ABTB 보컬 박근홍 등 클래식부터 트로트, 하드록까지 다양한 장르 음악인들이 함께 참여했으며 연주에는 부활 드러머 채제민, 베이시스트 서영도, 해먼드 오르간에 한석호(LAKHAN) 음악감독 등 화려한 뮤지션들이 참여했다.

 

한편, 활동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홍시는 "4월 7일 유튜브 방송 미기쇼에 출연 예정"이라며 "현재는 무엇보다도 현장에서 고군분투하는 숨은 의료진과 스태프들을 위해서 노래하고 싶다"고 밝혔다.    

 

문화저널21 이대웅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