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LH, 고양성사 도시재생 혁신지구 사업추진 본격화

국가시범지구中 첫 설계공모 완료해 추진, 연내 착공 계획 수립

가 -가 +

송준규 기자
기사입력 2020-04-10

▲ 행림종합건축사무소 컨소시엄 고양성사 설계공모 당선작. (사진제공=LH)

 

국가시범지구中 첫 설계공모 완료해 추진, 연내 착공 계획 수립
연구·산업지원시설 및 공공임대주택 복합개발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고양성사 도시재생 혁신지구’ 국가시범사업에 대한 설계공모를 완료하고, 본격 사업추진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도시재생 혁신지구는 도시재생을 촉진하기 위해 LH 등 공공이 주도해 쇠퇴지역 내 주거·상업·산업 등의 기능이 집적된 지역거점을 조성하는 지구단위 개발사업이다. LH는 지난해 12월 선정된 4곳의 국가시범사업 중 고양성사, 용산혁신 및 천안역세권 혁신지구 등 3곳에 참여하고 있는 중이다.

 

이 가운데 가장 선도적으로 추진 중인 고양성사 혁신지구는 원당역 환승주차장 등을 활용해 연구·산업지원시설 및 공영주차장 등의 편의시설과 청년·신혼부부를 위한 공공임대주택을 복합 개발해 지역의 혁신거점으로 조성하고 있다.

 

사업면적은 1만 2000㎡, 총사업비는 2525억원 규모로 추진되며 사업시행은 고양시·주택도시기금 등이 공동으로 출자하는 ‘리츠’가 담당하고 LH는 자산관리회사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이번 설계공모 심사 결과 ‘고양을 품(品)은 도시의 명소가 되다’를 개발 컨셉으로 제시한 행림종합건축사사무소 컨소시엄이 선정됐으며, 도시와 자연을 연결하는 개방적 랜드마크로써 소통 중심의 단지를 제안해 호평을 얻었다.

 

LH는 고양시와 협의해 설계 및 인허가 등을 진행하고, 이번 설계 당선작을 반영해 창의적이고 상징적인 디자인으로 특화할 계획이다. 일정은 오는 6월 기본설계 완료, 9월 사업시행계획인가 후 연내 착공을 목표로 추진된다.

 

LH 도시재생본부장은 “고양성사 혁신지구가 선도적으로 추진되는 만큼 도시기능의 회복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LH는 앞으로도 구도심에 활력을 불어넣는 도시재생사업 수행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송준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