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두산중공업, 21일부터 유휴인력 400명 휴업

가 -가 +

성상영 기자
기사입력 2020-05-18

두산중공업이 이달 21일부터 유휴인력에 대한 휴업에 들어간다.

 

두산중공업은 18일 공시를 통해 재무구조 개선 등 자구안의 일환으로 2020521일부로 일부 유휴인력을 대상으로 휴업을 실시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 경남 창원시 성산구 두산중공업 창원공장 정문.  ©문화저널21 DB / 자료사진

 

휴업 규모는 사업에 지장을 받지 않는 수준인 400여 명으로 전해졌다. 휴업 기간은 약 7개월가량이다.

 

회사 측은 다만 이번 휴업은 사업장 및 공장 단위의 조업중단은 아니라고 설명했다.

 

문화저널21 성상영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