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작업복 세탁 편하게’ LG전자, 세탁기·건조기 기부

경남도청서 작업복 공동세탁소 설치 위해 업무협약

가 -가 +

송준규 기자
기사입력 2020-07-16

경남도청서 작업복 공동세탁소 설치 위해 업무협약

김해 이어 거제·함안에도 작업복 공동세탁소 설치 예정

 

LG전자가 중소·영세사업장에서 근무하는 근로자를 위해 작업복 공동세탁소에 상업용 세탁기와 건조기를 기증하며 나눔을 실천한다.

 

LG전자를 비롯해 경상남도·거제시·함안군·농협·경남은행은 16일 경남도청에서 ‘노동자 작업복 공동세탁소 추가 및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왼쪽부터) 황윤철 BNK경남은행장, 변광용 거제시장, 조근제 함안군수, 김경수 경남도지사, 장보영 LG전자 리빙어플라이언스B2B/육성사업담당, 김한술 NH농협은행 경남본부장 (사진제공=경상남도)  


대부분의 중소·영세사업장은 사내에 별도의 세탁시설이 없어 근로자가 직접 작업복을 세탁해야 한다.

 

작업복 공동세탁소는 중소·영세사업장에서 일하는 근로자가 분진이나 유해물질이 뭍은 작업복을 세탁할 수 있는 공동시설이다. 지난해 10월 경남 김해에 전국 최초의 작업복 공동세탁소인 ‘가야클리닝’이 오픈한 데 이어 거제와 함안에도 2, 3호점이 들어설 예정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경상남도는 민관협력을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 프로젝트를 발굴하고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거제시와 함안군은 공동세탁소 설치 장소를 마련, 일거리를 창출하고, 농협과 경남은행은 배송 및 수거용 차량을 지원하며, LG전자는 새로 생기는 공동세탁소 두 곳에 상업용 세탁기와 건조기를 각각 10대씩 총 20대를 지원할 계획이다.

 

LG전자 리빙어플라이언스B2B/육성사업담당 장보영 상무는 “기업과 지역이협력해 중소·영세사업장의 근로환경을 개선하고 지역경제를 살리는 데 힘을 보태고자 제품을 기부하게 됐다”며 “다양한 분야에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지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송준규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