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KT&G, 집중호우 피해 수재민에 5억원 기부

임직원들, 충북 제천 수해지역 복구 봉사도 진행

가 -가 +

박영주 기자
기사입력 2020-08-07

임직원들, 충북 제천 수해지역 복구 봉사도 진행

“피해 조속히 복구되고 수재민들 일상으로 돌아가길” 

 

KT&G는 집중호우 피해지역의 신속한 복구를 위해 5억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했다고 7일 밝혔다. 전달된 기부금은 이재민 등 인명‧시설 피해 세대에 위로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이번에 기부된 5억원은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조성한 기부성금인 ‘상상펀드’에서 마련됐다. 상상펀드는 임직원들이 급여에서 매달 적립한 성금에 회사가 동일한 금액을 더해서 운용하는 KT&G만의 독창적인 사회공헌기금이다.

 

▲ KT&G는 집중호우 피해 수재민들에게 5억원을 긴급지원하고, 임직원들이 수해복구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사진제공=KT&G)  

 

5억원 기부와는 별도로 KT&G 임직원 봉사단은 지난 6일 침수피해를 입은 충북 제천시 봉양읍 일대 잎담배 농가를 대상으로 수해복구 자원봉사 활동을 펼치기도 했다. 

 

이날 봉사에 참여한 KT&G 원료본부의 임직원 20여명은 수재민들의 침수가옥 청소, 피해물품 정리 등 활동을 실시했다.

 

백복인 KT&G 사장은 “코로나19로 경기침체가 이어지는 가운데 집중호우 피해까지 입은 이웃들에게는 도움이 절실하다”며 “KT&G 임직원들의 정성으로 피해가 조속히 복구되고 수재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한편, KT&G는 올해 2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에게 5억원을 지원하고 2019년 4월 강원도 산불피해 복구를 위해 5억원을 지원한 바 있다. 2017년 강원·경북 산불과 충북 폭우, 포항지진 피해 당시에도 성금이 전달됐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daniel71 20/08/09 [12:57]
재해 구호협회에 큰 기부를 하셨네요~ 항상 어려울때 힘이 될 수 있도록 기업들이 나서서 도와주시는 모습이 참 보기 좋습니다. 항상 좋은일 많으시길 응원합니다. 또한 피해를 입으신 모든 분들이 힘내셔서 일상으로 돌아오셨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