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시원해진 내‧외장 디자인 ‘스팅어 마이스터’

가 -가 +

황진석 기자
기사입력 2020-08-12

▲ 12일 새롭게 공개된 스팅어 마이스터 내·외장 (이미지=기아차)

 

기아차의 퍼포먼스 세단 스팅어가 내외장 디자인을 새로 다듬고 재출시한다.

 

기아차는 이달 말 출시될 예정인 ‘스팅어 마이스터’의 내외장 디자인과 주요 신사양을 12일 공개했다.

 

가장 눈에 띄는 리어콤비램프와 메쉬 타입이 적용된 18, 19인치 휠이다. 새로 적용된 휠 디자인은 고성능 이미지를 높였고, 시그널 램프에는 모터스포츠에서 경기 종료를 알리는 체커 플래그 문양을 입체적으로 형상화했다.

 

내장도 보다 심플하고 고급스럽게 변화했다. 내비게이션은 10.25인치의 대형 화면이 적용됐으며, 다이아몬트 퀼팅나파 가죽과 GT전용 스웨이드 패키지, 블랙 하이그로시와 크롬을 베젤 부분에 적용시켰다.

 

편의사양도 대거 탑재된다. ▲후측방 모니터 ▲차로유지보조 ▲안전 하차 경고 ▲기아 페이 ▲리모트 360도 뷰(자차 주변 영상 확인 기능)▲외부공기 유입 방지제어 등이 새롭게 적용됐다.

 

기아차 관계자는 “스팅어 마이스터는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다양한 안전편의사양을 적용해 고객 만족도를 더욱 높일 것”이며 “변경된 파워트레인, 상세 사양 등은 이달 말 출시와 함께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문화저널21 황진석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