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공연업회생 프로젝트…달달 마카롱 콘서트 ‘LOVE' 개최

강남오페라페스티벌앙상블 주최 코로나 극복을 위한 음악회 달달마카롱 콘서트 ‘LOVE'

가 -가 +

박명섭 기자
기사입력 2020-09-05

강남오페라페스티벌앙상블 주최 코로나 극복을 위한 음악회 달달마카롱 콘서트 ‘LOVE'

 

공연업회생 프로젝트에 선정된 코로나극복을 위한 음악회가 열려 가을밤을 수놓았다. 

 

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신사동 광림아트센터 장천홀에서 코로나 극복을 위한 음악회 달달마카롱 콘서트 ‘LOVE'가 개최돼 현장을 찾은 관객들의 심금을 울렸다.

 

▲ 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신사동 광림아트센터 장천홀에서 코로나 극복을 위한 음악회 달달마카롱 콘서트 ‘LOVE'가 개최됐다.  © 박명섭 기자


이날 공연은 코로나19 2.5단계 실시에 따라, 발열체크 및 방명록 작성을 비롯해 관객 또한 30여 명만 초청해 넓은 간격을 유지한 가운데 진행됐다. 

 

박현준 한국오페라협회 회장의 진행으로 열린 이날 공연은 △바리톤 박찬일·정광빈 △테너 박해성 △메조소프라노 김영옥 △소프라노 김정우 △피아노 이연미가 출연해 오페라 아리아와 가곡을 연주했다. 

 

바리톤 박찬일은 'Chanson du Toreador(오페라 카르멘 중 에스카미 아리아 / G. Bizet)'와 'Bessame mucho(베사메무초 / C. Velasquez)'를, 메조소프라노 김영옥은 'El Vito(F.J. Obrados)'와 'Summer time(G. Gershwin)'을, 소프라노 김정우는 'Signore Ascolta(Turandot/ G. Puccini)'와 '선묘아리아(바람이 되어 따라가리다 / 이근형 작사·작곡)'를 열창했다. 

 

바리톤 정광빈은 'Ich liebe dich(그대를 사랑해 / L. V. Beethoven)'와 'O du mein holder Abendstern(오페라 탄호이저 중 저녁별의 노래 / R. Wagner)'을, 테너 박해성은 'La Serenata(F. P . Tosti)'와 'Dein ist mein ganzes Herz(Land des Lachelns / F. Lehar)'를 연주했다. 

 

솔로연주 후에는 메조소프라노 김영옥과 테너 박해성이 탁계석 작사 임준희 작곡 '두물머리사랑'을 연주했고, 테너 박현준과 바리톤 정광빈이 ‘향수’를 열창하며 대미를 장식했다. 

 

이번 공연을 기획한 박해성 강남오페라페스티벌앙상블 대표는 “코로나19 2.5단계라 어쩔 수 없이 적은 관객만 모시고 진행할 수 밖에 없었다”면서 “그나마 3단계까지는 격상이 되지 않아 콘서트를 열 수 있어 다행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