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동화약품, 모나미 감성 담은 ‘활명수 기념판’ 출시

창립 123주년 맞아 기념판 선보여, 모나미 볼펜 모티브

가 -가 +

박영주 기자
기사입력 2020-09-25

창립 123주년 맞아 기념판 선보여, 모나미 볼펜 모티브

‘생명을 살리는 물’ 캠페인 통해 판매수익금 전액기부 예정

 

동화약품은 창립 123주년을 맞아 문구기업 ‘모나미’와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활명수 기념판을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콜라보레이션은 대표적 장수 브랜드인 국민 소화제 ‘활명수(活命水)’와 창립 60주년을 맞은 모나미가 만났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모나미는 국내 최초 볼펜인 ‘모나미 153’을 출시해 친근한 이미지로 오랜기간 소비자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다. 

 

▲ 동화약품이 모나미와의 콜라보를 통해 출시한 '활명수 123주년 기념판' (사진제공=동화약품)

 

활명수 123주년 기념판은 모나미 시그니처 제품인 153 볼펜의 육각 모양이 모티브로 담겼으며, 병 라벨에는 모나미의 대표컬러인 블랙&화이트를 활용해 볼펜의 노크부분을 감각적으로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활명수 병을 담는 패키지의 앞부분은 내부 병 라벨이 보이게끔 절개돼 있어, 패키지를 들면 마치 볼펜을 들고 있는 것처럼 재치있게 연출된다는 설명이다. 

 

활명수 기념판은 지난 2013년 첫 선을 보인 이후, 매년 다양한 분야의 아티스트‧콘텐츠‧브랜드 등과의 협업을 통해 제작돼왔다. 그동안 카카오프렌즈 캐릭터, 힙합 서바이벌 프로그램 쇼미더머니, 패션브랜드 게스 등과의 협업을 진행하며 화제를 모았으며 작년에는 에코패션 브랜드 플리츠마마와의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한 바 있다. 

 

동화약품은 1897년 제품 발매 당시 급체‧토사곽란 등으로 목숨을 잃는 사람이 많았던 시절 민중들의 생명수 역할을 해온 활명수의 가치와 철학을 잇기 위해, 전세계 물부족 국가 어린이들을 돕기 위한 ‘생명을 살리는 물’ 캠페인을 이어가고 있다.

 

활명수 기념판의 판매수익금은 생명을 살리는 물 캠페인의 일환으로 물부족 국가의 식수 정화와 우물 설치, 위생교육 사업 등을 지원하는 활동에 기부돼왔다. 그동안 동화약품은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판매수익금을 기부한 바 있으며, 지난해에는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네팔 다일렉 지역에 안전한 식수공급 및 위생시설 설치를 지원했다. 

 

올해 모나미와의 콜라보로 탄생한 123주년 기념판의 판매수익금 역시도 사회공헌활동에 전액 기부될 예정이다. 활명수 123주년 기념판은 450ml의 대용량 제품으로 약국에서 구입할 수 있다.

 

동화약품 관계자는 “대한민국 제1호 양약 활명수를 개발한 동화약품과 국내 최초의 볼펜을 출시한 모나미와의 만남은 상징적인 의미가 있다”며 “오랫동안 국민들에게 사랑 받아온 두 브랜드의 협업은 소비자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주고자 기획됐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동화약품은 신선한 협업을 통해 국민들과의 꾸준한 소통을 이어가는 것은 물론, 활명수의 ‘생명을 살리는 물’ 정신을 바탕으로 나눔 실천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 밝혔다.

 

한편, 이번 협업을 통해 활명수의 디자인이 담긴 모나미 커스텀 볼펜도 출시될 예정이다. 모나미 153 볼펜에 활명수의 브랜드 색상인 초록색이 적용된 무광메탈 소재의 고급 볼펜은 10월 출시 예정이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