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MJ영상] 창착합창교향곡 ‘부석사의 사계’ 가을

가 -가 +

박명섭 기자
기사입력 2020-10-26

유네스코 세계유산 부석사를 주제로 세계시장을 겨냥해 탄생한 창작합창교향곡 ‘부석사의 사계’가 관객들의 뜨거운 환호 속에 성황리 초연됐다. 

 

 

지난 23(금, 전야제)~24일(토, 본공연) 양일간 경북 영주시 국민체육센터에서 소백산 자락에 위치한 국내 최고의 목조건축물 부석사를 테마로 한 창작합창교향곡 ‘부석사의 사계’가 초연됐다. 

 

이날 공연된 부석사의 사계 3악장 부석사의 가을은 부석사와 소백산의 가을단풍의 아름다움과 은행나뭇잎이 바닥에 수북이 쌓인 장관을 독창적으로 표현하고, 선묘와 의상대사의 맺지 못한 사랑을 소프라노 김순영, 메조소프라노 양송미, 테너 박현준, 베이스 김요한이 애절한 연주로 마무리했다.

 

향후 한국을 대표하는 교향곡의 탄생을 예감케 한 이번 공연은, '2020 경북세계유산축전-2020 World Heritage Festival'의 메인 공연으로 문화재청, 경상북도, 영주시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재재단, (재)세계유교문화재단, (사)한국오페라협회 (사)한국음악협회, 한강국제오페라페스티벌이 주관했다.

 

▲ '부석사의 사계' 가을  © 박명섭 기자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