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DL이앤씨, 새해에도 비대면 마케팅 이어간다

가 -가 +

최재원 기자
기사입력 2021-01-15

▲ e편한세상 가평 퍼스트원 썸네일


‘e편한세상 가평 퍼스트원’ 첫 스타트

사이버 주택전시관, 입지와 청약 등 다양한 영상 제작

 

DL이앤씨(옛 대림산업)가 코로나19로 인한 대면 마케팅의 어려움을 사이버 주택전시관 등을 이용하여 소비자와의 접점을 넓히며, 언택트 마케팅으로 극복한다.

 

지난해 말 사이버 주택전시관을 개관한 ‘e편한세상 부평 그랑힐스’는 VR로 세대 내부를 관람할 수 있게 했으며, 드론으로 영상을 촬영한 뒤 방문객들이 입지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는 영상을 제작해 공개했다. 

 

또한 주택전시관 내부는 큐레이터와 실수요자가 함께 탐방하는 세대 투어 형태의 영상을 제작하여 주택전시관을 직접 방문하지 않더라도 자세하고 꼼꼼하게 볼 수 있도록 했다. 소비자들이 알고 싶어하는 정보의 핵심만을 담아 영상으로 제공하여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받았으며, 지난 13일 청약 결과 1순위 평균 12.6대 1의 경쟁률로 모든 주택형의 청약을 마감했다.

 

이처럼 사이버 주택전시관을 통한 정보전달이 수요자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으면서, DL이앤씨는 2021년 신규 분양단지에도 이러한 언택트 마케팅을 적극적으로 도입하고 있다. 

 

1월 분양 예정인 ‘e편한세상 가평 퍼스트원’은 주택전시관 개관 전, 소비자들이 확인할 수 있도록 영상을 순차적으로 페이지에 게재하여 단지 홍보와 정보전달을 동시에 하고 있다.

 

현재까지 2편의 영상을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으며, 주택전시관 개관에 맞춰 상품 소개 영상이 업데이트 될 예정이다. 

 

DL이앤씨 관계자는 “보통의 사이버 주택전시관이나 유튜브를 활용한 영상의 경우 주택전시관 개관에 맞춰 영상들이 올라와 소비자들이 원하는 정보를 제 때 얻지 못하는 불편함이 있었다”며 “’e편한세상’의 사이버 주택전시관에는 입지와 청약관련 정보를 실제 분양 2~3주 전에 확인할 수 있게 영상을 제작하여 소비자들이 보다 빠르고 편리하게 정보를 얻을 수 있게 하고 있다”고 밝혔다.

 

문화저널21 최재원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