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하이트진로, 테라사이클과 자원순환 활성화 나서

양사 업무협약, 체계적 재활용 및 분리배출 활성화 추진

가 -가 +

박영주 기자
기사입력 2021-03-04

양사 업무협약, 체계적 재활용 및 분리배출 활성화 추진

재활용 확대 캠페인 통해 수거된 용기, 리사이클 굿즈로

 

하이트진로가 필환경 시대 자원순환 활동을 위해 글로벌 재활용 컨설팅 전문기업 테라사이클(TerraCycle)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캠페인을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지난 3일 테라사이클과 캔‧페트 등 용기의 체계적 재활용 및 분리배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비대면 형식으로 진행된 협약식에는 하이트진로 오성택 상무, 테라사이클 한국지사 이지훈 본부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 지난 3일 하이트진로 오성택 상무(왼쪽)와 테라사이클 한국지사 이지훈 본부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하이트진로)

 

하이트진로는 그동안 주도적으로 테라‧진로 등 주요 제품의 환경성적표지인증을 획득하는 등 친환경 경영활동에 앞장서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필(必)환경 시대 올바른 자원 순환의 경험을 소비자에 제공하고 사회적 확대에 힘을 보탠다는 계획이다.  

 

하이트진로와 테라사이클은 협약을 통해 온-오프라인 플랫폼을 구축하고, 캔과 페트 등 제품용기와 배달용기의 분리배출을 독려하는 한편 재활용 확대를 위한 캠페인을 펼칠 계획이다. 캠페인을 통해 수거된 용기는 리사이클 굿즈(Goods)로 제작해 배포할 예정이다.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오성택 상무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자원 순환의 가치를 생각하고 필환경 습관의 생활화가 확대되는데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하이트진로는 테라를 포함한 모든 제품의 생산부터 소비 전 과정에서 사회와 환경에 대한 책임있는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 말했다. 

 

한편, 테라사이클은 폐기물 제로화를 실현을 위한 글로벌 재활용 컨설팅 전문기업으로 현재 한국을 포함한 전세계 21개국에서 주요 소비재 및 제조 기업과 협업해 다양한 캠페인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