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검찰, 최정우 포스코 회장 본격 조사 착수

가 -가 +

박명섭 기자
기사입력 2021-04-02

검찰이 미공개 정보를 이용해 자사주를 매입한 혐의를 받고 있는 최정우 포스코 회장과 임원들에 대해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로 수사에 본격 착수했다.

 

▲ 사진=문화저널21 DB / 자료사진

 

2일 BBS뉴스 보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이 최근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로 고발된 최 회장 사건을 경제범죄형사부에 배당했다.

 

최 회장 등은 지난해 4월 10일 포스코가 1조원 규모의 자사주 매수 계획을 의결하고 이를 외부에 공개하기 전인 3월 12일부터 27일까지 미공개 정보를 이용해 포스코 주식 만 9천여 주, 약 32억 6천만원을 매입한 혐의를 받고 있다.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