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광복회, 윤서인에게 2차 위자료(2억1,400만원) 청구소송

제102주년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일 계기로 2차소송 제기

가 -가 +

박명섭 기자
기사입력 2021-04-08

제102주년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일 계기로 2차소송 제기

 

광복회(회장 김원웅)는 4월 11일 제102주년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일을 계기로 왕산 허위 선생 손자 허경성 유족을 비롯해 독립유공자 후손 213명이 오는 9일 서초동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윤서인에 대한 2차 위자료 소송의 소장을 접수시킨다. 광복회는 독립유공자를 모욕하고 명예를 훼손한 윤서인에 대한 형사고소도 조만간 제기할 계획이다. 

 

▲ 광복회관  ©문화저널21 DB / 자료사진

 

2차로 진행된 이번 광복회원의 윤서인 위자료 소송 청구액은 2억 1,400만원(소송참여자 214명, 1명당 청구금액 100만원씩)이다. 이로써 독립유공자 명예 훼손에 대한 윤서인 위자료 청구액은 지난 2월 25일 1차 위자료 소송 청구액 2억 4,900만원(소송참여자 249명, 1명당 청구금액 100만원씩)을 합하여 모두 4억 6,300만원이 됐다.

 

김원웅 광복회장은 “이번 소송은 지난 3.1절 계기로 시작한 1차 위자료 소송의 연장선이며, 앞으로 광복절과 경술국치일, 순국선열의 날 등 계기 행사에 맞춰 지속시켜 나감으로써 윤서인을 본보기로 응징함으로써 독립운동을 폄훼하고 독립운동가들을 모욕하는 극우유튜버, 뉴라이트 세력 등이 우리 사회에서 발호하지 못하도록 막는데 혼신을 다해 나갈 것”이라 밝혔다. 

 

문화저널21 박명섭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문화저널21. All rights reserved.